광고

여주 이포보 당남리섬 경관농업단지 유채꽃밭

여주도자기 축제와 27일부터 29일까지 이포보 인근 금사근린공원에서

이소정 | 기사입력 2018/05/11 [02:10]

여주 이포보 당남리섬 경관농업단지 유채꽃밭

여주도자기 축제와 27일부터 29일까지 이포보 인근 금사근린공원에서

이소정 | 입력 : 2018/05/11 [02:10]

여주시농업기술센터는 당남리섬 경관농업단지 14만㎡ 유채꽃밭의 본격적인 개화 시기가 오는 12일부터 27일까지가 될 것으로 전망 한다고 전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지난 겨울 혹독한 추위로 월동률이 낮아 3월 초 봄파종을 다시 한 데 이어 4월 초 꽃샘추위 때문에 올해 당남리섬 유채꽃밭 개화 시기가 지난해와 비교해 약 20여 일 정도 늦어졌다고 전했다. 지금까지 유채는 경기도에서 안성과 평택을 기준으로 남쪽 지역에서만 가을파종이 가능한 것으로 보고됐다. 

▲ 이포보 당남리섬 유채꽃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개화 시기가 늦어졌지만 오히려 꽃샘추위와 황사, 강풍을 피해 신록의 녹음이 우거진 5월에 지난주부터 꽃망울을 터뜨리기 시작한 유채꽃은 이번 주말인 오는 12일부터 22일 석가탄신일을 기점으로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면서 여주 남한강을 사랑하고 찾는 방문객들을 위해 더욱 쾌적하고 아름다운 남한강변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여주 당남리섬 유채꽃밭은 오는 22일까지 열리는 여주도자기 축제와 27일부터 29일까지 이포보 인근 금사근린공원에서 펼쳐지는 여주 금사참외축제와 함께 방문한다면 남한강의 아름다운 물결과 함께 여주의 멋과 맛을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봄꽃 나들이에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마음이 뭉클해지는 평화 역사여행, 강화평화전망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