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태화강대공원 대숲의 바람에 꽃들이 춤을 춘다

정원박람회 전시됐던 67개 정원 작품과 꽃양귀비, 작약, 금영화등

김미숙 | 기사입력 2018/05/09 [06:20]

울산 태화강대공원 대숲의 바람에 꽃들이 춤을 춘다

정원박람회 전시됐던 67개 정원 작품과 꽃양귀비, 작약, 금영화등

김미숙 | 입력 : 2018/05/09 [06:20]

꽃들의 춤 대숲의 바람, 태화강 봄꽃 대향연이 오는 10일 태화강 대공원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13일까지 펼쳐진다. 이번 행사는 정원박람회에서 전시됐던 67개 정원 작품들과 꽃양귀비, 작약, 금영화 등 10여 종, 5천만 송이 꽃들이 함께 연출된다. 개막행사와 축하공연이 시작되고 특별행사로 봄꽃패션쇼, 쿠킹토크쇼, 달빛투어가 진행된다.

전시참여 행사는 작년보다 확대해 야생화 전시회, 도시농업 전시회, 봄꽃 요정퍼레이드, 한지 소망꽃등 만들기, 대나무공예 등의 체험행사가 열린다. 그리고 지역의 대기업체인 현대자동차에서 자원봉사 한마당도 함께 어우러져 행사의 다채로움을 더한다.

▲ 태화강 봄꽃 대향연


울산시 경제부시장은 5월 8일 10시 30분 경제부시장실에서 관련 부서 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원박람회 기간 잘된 점과 미흡했던 점을 분석해 교통대책 등 봄꽃대향연 준비상황을 분야별로 점검한다. 교통 분야는 교통상황실 운영과 임시주차장을 확보 운영한다.

행사 기간에 정체구간이 예상되는 신복로터리, 태화로터리, 다운사거리, 태화루 사거리 등에 대해 구간별 정체구간 모니터링, 신호체계 조정을 신속히 조정해 교통 상황을 통제한다. 주차장은 임시주차장 850면을 포함해 총 3천420면을 확보해 주말에는 주차요원과 교통 관리 근무자를 증원해 운영한다. 대중교통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대중교통 증차와 행사장 주변을 운행하는 전용버스 운행, 연계 신호기 조절 등이 시행된다.



작년보다 방문객을 위한 휴식공간도 확대 운영하고 관람객들의 즐길거리를 위해 푸드트럭 9대, 차를 마실 수 있는 공간, 울산 관광 상품 전시장도 마련된다.

▲ 봄꽃리플렛 겉지


또한 가족, 친구들과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한복 입고 전통문화체험, 봄꽃 배경 사진찍기, 대나무 공예체험, 한지 소망꽃등 만들기, 평창 동계올림픽의 여운을 즐길 수 있는 봄꽃 컬링 체험, 드론체험 등의 행사가 다채롭게 진행된다. 개막식은 10일 오후 7시 태화강 대공원 느티마당 야외공연장에서 시민 등 1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개막식의 야간 점등식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매일 꽃밭과 대숲에서 라이팅쇼(오후 7시∼오후 10시)가 진행될 계획이어서 주간과는 또 다른 모습의 꽃밭을 감상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별 가득한 밤하늘 아래 즐기는 정남진편백숲우드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