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가볼만한 걷기 좋은 추천 여행길 ②

마을길·고갯길·숲길·옛길·논길·밭길·물길 등을 두루 걸으면서

이성훈 | 기사입력 2018/05/04 [06:20]

5월 가볼만한 걷기 좋은 추천 여행길 ②

마을길·고갯길·숲길·옛길·논길·밭길·물길 등을 두루 걸으면서

이성훈 | 입력 : 2018/05/04 [06:20]

진안고원길 11-1구간 감동벼룻길 (전북 진안), 평균 고도 300m쯤 되는 진안 고을을 흔히 진안고원으로 부른다. 진안고원길은 마을길.고갯길.숲길.옛길.논길.밭길.물길 등을 두루 걸으면서 진안군을 한 바퀴 돈다. 100여 개 마을과 50여 개 고개를 지나며, 마을과 마을의 문화를 이어준다.

▲ 감동벼룻길


11-1코스 감동벼룻길은 감동마을 주민들이 과거 용담면과 안천면 등으로 마실갈 때, 아이들이 학교 갈 때 이용했던 길이다. 금강을 따르는 이 길에는 도로는 물론 인공 시설물 하나 없어 투박하고 순박한 자연을 만날 수 있다.


코스경로는 용담체련공원 ~ 신용담교 ~ 섬바위 ~ 벼룻길 ~ 감동 이고, 거리는 3.7km, 소요시간은 1시간 30분 정도, 난이도는 쉬운편 이다. 진안고원길 063-433-5191

 

▲ 버그내순례길 


버그내 순례길 (충남 당진), 버그내 순례길은 당진 합덕읍에서 삽교천을 따라 이어지는 약 13킬로미터의 걷기길로 그 이름은 합덕 장터의 옛 이름인 버그내에서 유래되었다. 한국 최초의 사제 김대건 신부의 탄생지인 솔뫼성지에서 조선의 카타콤베라 불리는 신리성지까지 조성된 버그내 순례길은 대한민국 천주교 역사상 가장 많은 신자와 순교자를 배출한 명실상부 국내 최대의 천주교 성지다.


2014년에는 천주교회 최고 지도자인 프란치스코 교황이 이곳을 찾았고, 2016년에는 아시아도시경관상을 수상하는 등 겹경사를 누리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순례길로 발돋움하였다.


코스경로는 솔뫼성지 ~ 합덕제 ~ 합덕성당 ~ 합덕수리민속박물관 ~ 합덕농촌테마공원 ~ 합덕제중수비 ~ 원시장 원시보 우물터 ~ 무명순교자의 묘 ~ 신리성지 이고, 거리는 13.3km, 소요시간은 4시간 정도, 난이도는 쉬운편이다. 충청남도 당진시 문화관광과 041-350-3580~5

 

▲ 오리숲길세조길 


오리숲길·세조길 (충북 보은), 오리숲길·세조길은 속리산 문장대 가는 등산로 옆으로 새롭게 걷는 길을 닦아 만들었다. 조선 세조가 속리산을 수차례 다녀간 것을 이름에 담은 것으로 아름다운 침엽수림과 달천계곡을 사이에 두고 그림 같은 길이 4km 정도 이어진다. 법주사 문화재입장료를 내야하므로 자연스럽게 법주사 관람을 함께 하게 된다.

 

▲ 오리숲길세조길 

 

1.2km 정도는 휠체어 이동이 가능한 무장애탐방로로 조성되었다.  코스경로는 속리산 버스터미널 ~ 오리숲길 입구 ~ 법주사 매표소 ~ 법주사·오리숲길 끝·세조길 입구 ~ 탈골암 입구 ~ 세심정 갈림길 이고, 거리는 4.6km, 소요시간은 1시간 40분 정도, 난이도는 쉬운편이다. 속리산국립공원 043-542-5267

 

▲ 해인사소리길


가야산 소리길(해인사 소리길) (경남 합천), 소리길은 가야산국립공원 아래 팔만대장경을 모신 해인사와 그 아래 홍류동 계곡을 따라 이어진 6km의 길이다. 논두렁길과 소나무숲길, 민가 사이로 난 작은 고샅길 등 길맛이 있다. 또 5월이면 졸졸졸 흐르는 홍류동을 따라 신갈나무.굴참나무.상수리나무가 울창한 숲을 이루고, 팝콘처럼 꽃을 틔우는 이팝나무 향이 진동한다.


두어 시간이면 족한 소리길엔 농산정·칠성대·낙화담 등 16곳의 명소를 지나 한시라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코스경로는 대장경테마파크 ~ 소리길탐방지원센터 ~ 농산정 ~ 길상암 ~ 영산교 이고, 거리는 6km,  소요시간은 2시간 30분 정도, 난이도는 쉬운편이다. 가야산 국립공원사무소 055-930-8000 /관광공사_사진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익산 함라산 둘레길 따라 만나는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