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항공, 오는 26일부터 인천-나트랑 신규취항

한국 여행 수요에 발맞춰 3월 26일부터 에어버스 A321 항공편으로

박소영 | 기사입력 2018/03/12 [09:18]

베트남항공, 오는 26일부터 인천-나트랑 신규취항

한국 여행 수요에 발맞춰 3월 26일부터 에어버스 A321 항공편으로

박소영 | 입력 : 2018/03/12 [09:18]

베트남 국영 항공사 베트남항공이 오는 26일부터 인천-나트랑 노선에 신규 취항한다. 최근 증가세를 보이는 베트남 관광 수요 및 베트남 관광객의 한국 여행 수요에 발맞춰 3월 26일부터 에어버스 A321 항공편으로 주 4회 운항한다.

이번에 신규로 개설되는 인천-나트랑 노선은 하노이/호치민/다낭 노선에 이어 베트남과 인천을 연결하는 베트남항공의 네 번째 노선이다. 인천국제공항에서 매주 월/수/목/일 오전 6시 20분에 출발해 오전 9시 20분(현지시각)에 도착하며, 귀국편은 나트랑국제공항에서 화/수/토/일 오후 9시 35분(현지시각)에 출발해 다음 날 오전 4시 30분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 인천-나트랑 신규취항


나트랑은 아름다운 경관과 자연 그대로의 해변, 사계절 온화한 기후, 편리한 교통수단 등의 장점으로 전 세계 관광객들에게 인기 있는 여행지로 급부상하고 있다.
베트남항공은 이번 신규취항을 기념하여 인천-나트랑 구간을 이용하는 로터스마일즈 회원에게 추가로 1,000~2,000 마일리지를 지급하는 프로모션을 계획 중이다.

또한, 나트랑 신규 취항 기념 특가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된다. 이코노미 클래스 25만 9,400원부터 비즈니스 클래스 67만 9,400원부터 인천-나트랑 왕복 항공권을 이용할 수 있다. (유류 할증료 및 제세공과금 포함). 이 프로모션을 통해 예매 가능한 항공권의 여행 기간은 3월 26일부터 2018년 6월 30일까지이며 티켓 발권은 3월 31일까지 완료되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인천 강화군 서울시와 공동으로 외국인 전용 K-트래블 버스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