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전국마을기업 박람회, 전북 마을기업 황토마을 최우수상 수상

사업 경쟁력 및 자립 가능성 등을 검토하여 2011년도부터 매년 우수

김미숙 | 기사입력 2017/10/30 [07:51]

2017 전국마을기업 박람회, 전북 마을기업 황토마을 최우수상 수상

사업 경쟁력 및 자립 가능성 등을 검토하여 2011년도부터 매년 우수

김미숙 | 입력 : 2017/10/30 [07:51]

전북 마을기업인 영농조합법인 황토마을 이 2017년 행정안전부가 개최한 전국 마을기업 박람회 우수마을기업 경진대회 에서 최우상을 수상해 인증서와 인센티브 7,000만원을 받는다. 이번 최우수 마을기업 선정으로 전북도는 최우수상 4번, 우수상 3번을 수상함으로써 7년 연속 행정안전부 우수마을 기업에 선정되는 성과를 내었다.

 

행정안전부는 마을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을 대상으로 공동체성, 사업 경쟁력 및 자립 가능성 등을 검토하여 2011년도부터 매년 우수 마을기업을 선정해오고 있다. 행안부에서는 전국 마을기업 중 각 시도에서 추천한 마을기업에   대해 1차 서면심사 후 지난 10월 29일 경진대회를 거쳐 최우수 2개소, 우수 5개소, 장려 10개의 마을기업을 선정하였다.

 

 

마을기업 황토마을은 2014년 공동체성과 사업성을 인정받아 신규 마을기업으로 지정받은 후 2015년도 2차년도 사업에 선정된 후  우수 마을기업으로서의 기반을 다져왔으며 결국 올해 전국 우수마을기업 최우수상까지 수상하게 되었다. 수상 배경으로는 인근 지역의 자원인 고구마를 이용한 군고구마   말랭이 제품의 우수성과‘18년도 신규 품목인 단호박 말랭이 및  아이스 고구마  개발, 전국 유일의 실향민 역사문화관 건립예정 등 마을 기업으로서 경쟁력,  공동체성과 성장가능성 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올해 처음 전북도 시책으로 추진한 예비마을기업 육성사업에  선정된 정읍의 해아람 영농조합법인이 예비마을기업 전국 경진대회에서도 우수상을 수상하여 전북의 마을기업 육성사업을 소개함으로써 타기관의 마을기업 육성사업 추진에 모범사례가 되었다.

 

전북도와 마을기업 지원기관인 전북경제통상진흥원은 경쟁력을 가진 마을기업을 적극 발굴·육성하고 지속적인 판로개척과 마케팅 지원, 경영 컨설팅과 맞춤형 교육 지원 등을 통해 도내 모든 마을기업이 경영능력과 지역 공동체성을 확보해 내실 있는 우수마을기업으로  성장시키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 광양시 광양읍 서천변에 폭염을 이겨낸 백일홍 활짝 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