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강릉 오죽헌.시립박물관 관람객 증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 빙상경기 개최도시인 강릉

이소정 | 기사입력 2017/08/17 [09:31]

강릉 오죽헌.시립박물관 관람객 증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 빙상경기 개최도시인 강릉

이소정 | 입력 : 2017/08/17 [09:31]

2018 평창동계올림픽 빙상경기 개최도시인 강릉 오죽헌.시립박물관의 관람객이 수도권∙충북지역 집중호우 등에도 불구하고 전년대비 증가한것으로 나타났다. 여름 피서철 기간인 지난 7월 1일 부터 8월 15일까지 오죽헌과 시립박물관을 다녀간 관람객은 총 157,749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16,645명에 비해 41,104명(35%)이 증가했다.

 

▲ 오죽헌 전경 _ 관광공사


올해 누적 관람객 수 지난 8월15일 기준 533,803명으로 전년대비 80,551명(18%)이 증가하였다. 이는 서울-양양 고속도로 개통과 더불어 피서철 연장운영, 전국 홍보물 발송 등 적극적인 홍보가 주효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또한, 박물관 측은 작년 11월 율곡인성교육관 개관 후, 신사임당·율곡선생의 삶과 예술에 대한 디지털 전시 체험을 목적으로 가족단위 관람객이 많이 증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 강릉시립박물관 _ 관광공사   


오는 9월 중 정문 진입로 및 주차장, 경내 진입로 포장공사와 수목조경 정비하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 홍보도 병행할 계획이라고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 땅끝마을 맴섬 일출보고 희망을 충전하세요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