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가을 관광주간 추천여행길, 지리산 허브밸리 ⑦

가족.연인과 함께 떠나고 싶은 전북관광협회 추천 가을여행지

김은경 | 기사입력 2014/09/25 [08:18]

가을 관광주간 추천여행길, 지리산 허브밸리 ⑦

가족.연인과 함께 떠나고 싶은 전북관광협회 추천 가을여행지

김은경 | 입력 : 2014/09/25 [08:18]

지리산 바래봉 아래 자리한 허브밸리는 봄이면 철쭉으로 붉게 물들고 들에는 4계절 내내 향기로운 허브가 가득한 곳이다. 지리산에는 약 1,300여 종의 허브가 자생하고 있으며, 허브를 활용한 다양한 축제를 매년 봄, 가을에 개최한다.

▲ 남원_허브밸리     © momonews



또한, 매년 여름에는 야외 물놀이장과 힐링 캠프를 겸한 허브&블랙 푸드 축제를 개최하여 가족단위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허브밸리 내 위치한 춘향허브마을에는 펜션, 허브 체험장, 허브 전시판매장이 있어 농촌체험과 함께 허브를 활용한 다양한 체험을 즐길 수 있다.

▲ 남원_허브밸리 체험학습     © momonews



춘향테마파크, 춘향전을 소재로 한 다섯 마당(만남의 장, 맹약의 장, 사랑과 이별의 장, 시련의 장, 축제의 장)이 조성돼 있는 테마파크이다. 임권택 감독의 <춘향뎐> 영화촬영 세트장, 춘향과 몽룡이 첫날밤을 보낸 부용당과 월매집 등 춘향과 몽룡의 이야기를 테마별로 볼 수 있으며 춘향의 일대기를 체험해 볼 수 있다.

▲ 남원_춘향테마파크     © momonews

 

▲ 남원_춘향테마파크 체험현장     © momonews



또한, 마당놀이 공연을 관람할 수 있으며 전통문화체험관에서는 도자기 공예체험도 즐길 수 있다.

▲ 남원_춘향테마파크 마당극 공연   © momonews



남원로컬푸드 ‘밥상에 꽃이폈네’지리산 청정지대에서 직접 수확하고 재배한 각종 산나물과 강된장 등 뷔페식으로 차려져 있는 지산지소 자연밥상 남원 로컬푸드를 추천한다.

▲ 남원_허브밸리 허브     ©momonews


지산지소 자연밥상은 지리산 둘레길 용궁리 산수유 군락지에 있는 민간 로컬 푸드 사업단에서 운영하는 곳이다.

▲ 남원_로컬푸드 밥상     © momonews



‘지산지소’라는 말은 ‘지역생산, 지역소비’를 줄인 말로 지역에서 생산된 농산물은 지역에서 소비한다는 뜻으로 장거리 운송을 거치지 않은 지역 농산물을 말하는데, 흔히 반경 50km이내에서 생산된 농산물을 말한다. 그래서일까. 눈으로도 싱싱한 채소임을 알 수 있다.

남원 1박2일 추천여행코스
1 DAY 지리산 트레킹 – 체험여행 – 뱀사골트레킹 – 혼불문학관 – 서도역
2 DAY 문학여행 – 지리산 둘레길 – 지리산 허브밸리 – 춘향테마파크 –광한루원

[남원 여행가이드]
남원시 문화관광 063) 620 -6163 l http://tour.namwon.go.kr/index.nwn 지리산 국립공원 뱀사골탐방안내소 / 063) 630 – 8914 / http://jiri.knps.or.kr 혼불문학관 / 063) 620 - 6788 / http://www.honbul.go.kr
광한루원  063) 620 – 8901 / http://www.gwanghallu.or.kr / 지리산허브밸리 063) 620 – 4891~2 / http://www.jirisanherbvalley.or.kr / 춘향테마파크 063) 620 – 6868 / http://www.namwontheme.or.kr

대중교통 : [버스] 서울-남원 / 센트럴시티터미널에서 하루 15회(06:00~22:20) 운행 / 약 3시간 10분소요 / 문의 : 센트럴시티터미널 02)6282-0114, 남원고속버스터미널 063)632-2000 / [기차] 용산-남원 / KTX 하루 8회(05:20~21:15) 운행 / 약 2시간 40분 소요. / 문의 : 코레일 1544-7788, 남원역 063)631-322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추석 연휴 전철타고 떠나는 이색 경기도 여행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