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 통쾌한 액션 블록버스터 일급 제거타켓, 레드

흥행 신화의 주역 브루스 윌리스를 필두로 할리우드 최고

박미경 | 기사입력 2010/10/26 [17:10]

2010 통쾌한 액션 블록버스터 일급 제거타켓, 레드

흥행 신화의 주역 브루스 윌리스를 필두로 할리우드 최고

박미경 | 입력 : 2010/10/26 [17:10]


<다이하드> 흥행 신화의 주역 브루스 윌리스를 필두로 할리우드 최고의 배우들과 <트랜스포머>, <솔트>의 최강 제작진이 결합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액션 블록버스터 <레드> 브루스 윌리스, 모건 프리먼, 존 말코비치, 헬렌 미렌이라는 주연 배우들의 이름만으로도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레드>


살려두기에는 너무 위험한 레전드급 특수요원들을 없애려는 cia 조직과의 뜨거운 맞대결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 <슈퍼맨>, <배트맨> 등으로 유명한 dc 코믹스의 인기 만화 ‘red’를 원작 <트랜스포머>, <지.아이.조: 전쟁의 서막>, <솔트> 등을 통해 전세계적인 흥행열풍을 기록했던 할리우드 최강의 제작자 ‘로렌조 디 보나벤츄라’의 제작진이 합세하여 그 명성만큼 화끈하고 통쾌한 액션. 2010년 가장 화끈하고 통쾌한 정통 액션 블록버스터 <레드>010년 11월4일 개봉예정.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광공사 2022 여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전라남도 관광지 3곳 선정
1/3
광고
광고
광고